신이, 양악수술로 미모 물 올랐네

영화 <색즉시공> 등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던 여배우 신이가 양악수술 이후 확 달라진 미모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신이 민낯’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공개됐는데, 이 사진에서 신이는 과거와는 전혀 딴판인 청순한 외모를 자랑하고 있다.

신이는 “과거 촌스러운 이미지 때문에 코믹한 연기제의만 들어왔는데, 양악수술 이후 다양한 연기를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한 바 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신이라고 하지 않았으면 몰라봤을 것”, “멜로드라마 여주인공도 가능한 외모”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진성 기자 weekend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