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특발성폐섬유증약 ‘피레스파’ 발매

일동제약은 특발성폐섬유증의 치료제인 ‘피레스파’를 11일 발매했다.

폐포벽의 섬유화가 진행되면서 폐기능이 떨어지다가 결국 호흡곤란으로 이어지는 특발성폐섬유증은 환자의 약 50%가 5년 이내에 사망에 이르는 희귀난치병이다.

일동제약이 발매한 피레스파는 일본의 시오노기사가 2008년 발매한 세계 최초의 특발성폐섬유증 치료제로 폐의 섬유화와 폐기능 저하를 늦춰주는 효과를 갖고 있다.

피레스파는 특발성폐섬유증에 대해 적응증을 획득한 유일한 약제로, 시오노기사가 일동제약과 독점공급계약을 맺어 지난 7월 허가를 완료했다.

김진성 기자 weekend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