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노피-LG생명과학, 국내개발 1호 당뇨병약 공판

사노피는 제약사업 부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장 마리 아르노)가 당뇨병치료제 제미글로(ZEMIGLO, 성분명 제미글립틴)에 대한 국내 공동 판매 계약을 LG생명과학(대표 정일재)과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국내 기술로는 처음 개발된 당뇨 치료신약인 제미글로는 DPP-4 억제제 계열의 약제다. 지난 6월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청의 허가를 받았으며, 올해 12월 경 국내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LG생명과학은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와의 공동 프로모션으로 국내 시장 선점에 주력할 방침이다.

세계 및 국내 인슐린 시장 부동의 1위 제품인 ‘란투스’를 개발,공급하고 있는 사노피는 이번 계약으로 국내 당뇨병 치료제 시장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경구용 제제 분야에 진출하게 됐다. 따라서 당뇨 분야에서 더욱 확고한 입지를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파트너십 조인식에서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장 마리 아르노 사장은 “이번 파트너십 계약으로 국내 처방 1위 인슐린 제제인 란투스를 통해 이룬 사노피의 당뇨 영역 리더십이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사노피는 360도 당뇨 파트너의 비전을 갖고 환자를 위한 다양한 치료 옵션과 서비스 개발을 지속하고, 개방형 파트너십 전략으로 국내 제약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LG생명과학 정일재 대표는 “제미글로는 국내 기술로 9년에 걸쳐 처음 개발된 당뇨 치료제인 만큼 국내 당뇨 환자에게 좋은 치료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특히 이 분야에서의 전문성과 우수한 당뇨 파이프라인, 그리고 탄탄한 국내 영업망을 갖춘 사노피와의 협력으로 제미글로가 국내 시장에서 리더 제품으로 성공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