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산 건자두, 금지성분…판매중단

‘웨이트 로스’ 제품…복통 일으키는 센노사이드 검출

먹으면 살이 빠진다고 해서 인기를 끌고 있는 미국산 말린 자두에서 사용 금지 성분이 검출돼 판매가 중단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서울시 서모씨와 경남 양산시 조모씨가 판매한 제품 ‘웨이트 로스’ 건자두(‘Weight Loss’ Dried Plum)에서 메스꺼움·구토·복통을 일으키는 센노사이드가 570~760ppm씩 나왔다고 7일 밝혔다. 센노사이드는 식물 원료인 센나에서 추출하며 배변을 촉진하는 작용을 하지만 식품에는 사용할 수 없다.

서씨 등은 수입 신고 없이 미국 인터넷 사이트에서 직배송 받은 제품을 국내 인터넷 사이트에서 8개월 동안 144박스 600만원어치 판매했다. 식약청은 “인터넷으로 수입 식품을 구매할 때는 반드시 한글 표시사항을 확인해 정상적으로 수입 절차를 거친 제품인지 확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오현 기자 cartier162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