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얀센장학기금 대학생 멘토단 발대식

‘폴 얀센 장학기금’ 대학생 멘토단 출범

‘얀센 장학기금’ 멘토단에 선정된 대학생들이 14일 서울 용산구 한국얀센 본사에서 열린 발대식에서 주먹을 불끈 쥐어 보이고 있다. <사진 제공 한국 얀센>

‘폴 얀센 장학기금’ 대학생 멘토단이 14일 서울 용산구 한국얀센 본사에서 출범했다. 멘토단은 심리학, 사회복지학, 약학 등을 전공하거나 정신장애를 앓는 가족이나 친척이 있는 대학생 20명으로 구성됐다. 멘토단은 일정 기간 교육을 받은 후 가족 중 정신질환자가 있는 청소년의 학습을 지원하고 정서적으로 후원한다.

한국얀센은 1989년부터 23년간 중고생 장학사업을 벌여 왔으며 올해부터 장학금을 정신장애인의 자녀 후원프로그램으로 변경했다. 폴 얀센은 정신과 의사이자 제약기업 얀센의 창립자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