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대뼈에 콤플렉스 느끼는 여성 적지 않다

자신의 광대 유형을 정확히 아는 게 기본

쌍꺼풀, 코수술 등 다양한 시술들이 대중화하면서, 많은 여성들이 보다 더 아름다운

미모를 갖기 위해 다양한 성형수술을 시도하고 있다. 그러나 설문조사 결과 외모

가운데 가장 콤플렉스를 느끼는 곳은 ‘광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광대는 동양인의 특성상 대다수의 사람들에게 발달돼 있다. 이 때문에 강한 인상을

주지만 쌍꺼풀이나 코 수술과는 달리 뼈를 다듬어야 하는 수술이라 선뜻 결심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대학 졸업반인 김유미(24)씨는 일생에 한번 뿐인 대학 졸업앨범 사진 촬영을 최근

포기했다. 남들보다 훨씬 더 발달된 광대가 사진을 찍을 때에는 유독 두드러져 스트레스가

이만저만 아니다. 김유미씨는 이번 여름방학에 광대 성형을 할 계획을 세웠으나 최종

결심을 미루고 있다. 광대성형은 잘못 선택하면 볼처짐 증상이나 비대칭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는 말을 들었기 때문이다.

광대뼈 수술을 고려하는 경우에는 무조건 발달된 광대를 깎아 여성스러운 얼굴라인이

나오기를 기대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수술 전에 자신의 광대를 정확히 알고

판단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 우선 광대의 돌출이 눈에 띄는 경우가 있다. 정면에서

봤을 때 얼굴 선이 울퉁불퉁해 인상이 강하고 그늘이 지고 나이가 들어 보이는 것은

옆 광대가 돌출된 경우이기 때문에 광대축소술을 받는 게 좋다. 얼굴의 골격이 커서

전체적으로 넓어보이는 경우엔 광대뼈 본체의 폭과 옆 광대를 들어가게 하여 계란형

얼굴을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게 좋다.

또한 옆에서 봤을 때 눈 밑으로 튀어나온 광대뼈에 굴곡이 있어 촌스럽고 강한

인상을 주는 경우엔 45도 광대가 발달된 경우다. 이런 경우에는 옆얼굴의 굴곡을

없애 부드러운 인상을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해야 한다.

이와 관련해 작은얼굴 성형외과 장호 원장은 “광대뼈는 방향에 따라 사람의 인상을

결정짓는 데 많은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그는 “광대수술을 고려할 땐 무조건

광대를 축소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삼으면 안된다. 더욱 자연스럽게 아름다워질 수

있도록 앞광대의 불륨을 적절히 살려주는 게 좋다.”라고 조언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