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병원 이근 병원장 취임… “U-헬스 강화”

 “차세대 연구중심 병원으로 거듭 날 것”

가천의대길병원 이근 신임병원장(사진)이 U-헬스 시스템 강화를 천명하고 나섰다.

이 신임병원장은 10일 취임식에서  "올해는 암센터를 중심으로 구축해온

U-헬스 시스템을 견고하게 다져 선진형 토털 케어 시스템을 완성하는데 집중할 것"이라며

"암센터와 더불어 각 센터별 비즈니스화를 통해 전문 센터의 기능과 전문성을

극대화하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세계 최고 수준의 이길여암당뇨연구원,

뇌과학연구소, 바이오나노연구원을 기반으로 차세대 연구중심병원으로 거듭나겠다”면서

 "장기적으로는 ‘글로벌 메디컬 허브’로서 동북아의 거점 병원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이 병원장은 경희대 대학원 의학박사로 외과 및 응급의학과 전문의로 활동하며

1985년부터 28년째 길병원에서 근무하고 있다. 대한응급의학회 이사장, 인천시의사회

선거관리위원장, 인천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 의무분과 위원장 등을 지냈다.

안명휘 기자 submarin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