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여성암전문병원, ‘여성이 뽑은 명품대상’ 수상

이대여성암전문병원이 ‘제13회 여성이 뽑은 최고의 名品대상’에서 여성암센터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대여성암전문병원은 여성암 전문치료를 위해 국내 3차 의료기관 가운데 최초로

이대여성암전문병원을 설립, 여성 환자들의 편의성을 꾀한 것이 높이 평가 받았다.

이대여성암전문병원은 지난 2009년 개원 후 여성암 환자를 위한 레이디 병동 설치,

암 진단 후 1주일 이내 시술 등 신속하고 편리한 진료환경을 만들어 여성암 환자들의

호응을 받고 있다.

의료원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통해 이화의료원의 차별화된 진료 시스템과 여성의

마음까지 헤아리는 서비스가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며 “국내뿐 아니라 세계 유수

병원과 경쟁할 수 있는 여성암 대표 브랜드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1999년 시작된 ‘여성이 뽑은 최고의 명품대상’은 여성신문사가 기업 및 기관의

브랜드 경쟁력을 높이고 소비자 보호와 삶의 질을 높이고자 시작된 상이다. 기업

및 기관의 브랜드 평가로 제품의 품질 우수성, 서비스 만족도에 대한 여성소비자

대상 온라인 조사와 자문위원단 및 선정위원회의 평가를 종합해 명품 브랜드를 선정한다.

손인규 기자 iks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