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중외제약, 포도맛 ‘비타C 플러스’ 출시

JW중외제약(대표 이경하)은 섭취가 간편하고 맛이 뛰어난 츄어블 비타민 ‘비타C

플러스’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레몬맛으로 처음 출시된 비타C 플러스는 포도맛을 추가해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게

제품을 업그레이드했다.

이 제품은 1정에 일일권장량인 100mg의 비타민C를 함유해 하루 한번 섭취로 체내에

필요한 비타민을 손쉽게 보충할 수 있고 개별 포장으로 휴대성을 높였다.

또 합성색소, 합성보존료를 함유하지 않았으며 11종의 과일, 야채 분말을 함유해

기존 비타민 제품에 비해 한층 깔끔한 맛을 선보이게 됐다고 JW중외제약측은 설명했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이번 포도맛 제품 출시로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이

한층 높아졌다"며 "약국, 온라인쇼핑몰 등 판매처 내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제품은 약국과 JW중외제약 공식쇼핑몰인 Jwellday(www.jwellday.copm)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문의 1588 -2675)

이 자료는 JW중외제약이 20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