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구로병원 송해룡 교수, 희귀난치성질환 책 발간

고려대 구로병원 희귀난치성질환센터장 송해룡 교수가 근육이나 신경 등에 일어나는

희귀한 통증에 관한 내용의 ‘근골격계 희귀난치성질환 : 왜소증 및 사지기형’ 책자를

발간했다.

총 5부로 구성된 이 책에는 왜소증과 일리자로프수술, 재활운동과 심리프로그램

등 근골격계 희귀난치성 질환에 대한 치료정보 이외에도 환자수기, 센터소개 등이

수록되어 있다.

이 책은 비매품으로 희귀난치성질환을 앓고 있는 환우들과 가족들, 복지기관 및

후원기관 등에 무상으로 제공된다.

송해룡 교수는 “희귀난치성질환센터에서 많은 환자들이 치료받았지만 그때마다

많은 어려움과 비슷한 고민들을 호소했다”면서 “이런 고민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관련 정보들을 책에 담았다”고 발간 취지를

설명했다.

고려대 구로병원 희귀난치성질환센터는 근골격계 희귀난치성질환으로 인해 고통

받는 환자들에게 체계적인 의료서비스와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대성 기자 ds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