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일본 치바현 농산물 수입 중단조치

“일본 대지진 후 치바현 수입 농산물 없어”

일본 치바현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수입이 4일부터 중단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3월 25일 후쿠시마, 이바라키, 토치키, 군마현 농산물에 이어

일본 정부가 새로 출하 제한하는 품목에 대해서도 수입중단대상에 포함하기로 한

이후 추가로 수입중단 조치를 취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수입이 중단되는 농산물은 치바현의 아사히시, 카토리시, 타코마치시에서

생산된 잎, 꽃, 잎줄기를 식용으로 하는 채소다.

식약청은 “일본 대지진 이후 지금까지 치바현에서 수입된 농산물은 없다”며

“잠정 수입 중단된 식품 외 일본에서 수입되는 식품 등에 대해서는 수입 시 마다

방사능 검사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사능 검사결과는 매일 홈페이지(www.kfda.go.kr)를 통해 볼 수 있다.

박도영 기자 catsal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