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아세펙트, 호흡기 원인치료제로 주목!

잦은 황사와 공해 등으로 호흡기 환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치료제 시장도 확대되는

상황에서 삼진제약(주)(대표이사 이성우)의 기관지염, 기관지천식 치료제인 아세펙트

캡슐(ACEPECT. Cap)이 약효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며 기관지 원인치료제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2005년 첫 출시된 아세펙트는 최근 수년 새 기관지 질환자가 꾸준히

늘면서 삼진제약의 새로운 전략제품으로 성장 지난해 약 8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고,

올해는 100%이상 신장된 20억 원 이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세펙트 캡슐은 새로운 성분인 아세브로필린(Acebrophylline)을 주성분으로 하는

제제로서 기관지 및 폐조직에 선택적으로 작용하여 기관지염, 기관지천식을 치료한다.

특히 새로운 기술을 도입 기관지 및 폐 조직에 선택적으로 작용하므로 기관지 깊숙한

폐포(肺胞)까지 강력한 진해거담작용을 나타내며, 항염작용을 통해 기관지 세포를

안정화시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기도 과민성을 억제해 경축된 기관지를 정상상태로

회복시킨다.

아세펙트는 1일 2회 요법만으로도 충분한 치료효과를 나타내므로 환자의 복약순응도가

높으며, 기존의 제제와는 다른 새로운 약리기전을 통해 기관지염 및 기관지 천식

환자의 호흡장애를 근본적으로 치료하는 효과적인 제제로 평가 받고 있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기관지 원인치료제인 아세펙트는 최근 기관지 질환자들의

증가세 및 약효에 대한 평가에 힘입어 처방이 꾸준히 증가, 삼진제약의 새로운 전략제품으로

부상하고 있다”며“전체 2000억 원 대로 추정되는 진해거담제 시장에서 향후 5%이상의

시장점유가 3~4년 안에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전망했다.

이 자료는 삼진제약이 28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