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재단, 2011년 장학증서 수여식 성료

유한재단(이사장 정원식)은 2월 23일 오전 대방동 유한양행 본사 대강당에서 2011년

‘유한재단 장학증서 수여식’을 갖고, 72명의 대학생에게1년 등록금 전액에 해당하는

총 7억여원 상당의 장학증서를 지급했다.

이날 행사에는 유한양행 연만희 고문, 김윤섭 사장 등 유한재단 관계자와 장학금

수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원식 이사장은 가톨릭대학교 신정현군 등 72명의 대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했다.

장학증서 수여식 후에는 장학동우회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친목을 도모하며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

유한재단은 지난 1970년 설립이래 올해까지 41년간 매년 우수대학생을 선발해

졸업 시까지 등록금 전액을 지급해왔으며, 장학금 수혜자는 연인원 2,100명이 넘고

지원금액은 총 60억원이 넘는다.

한편 故 유일한 박사에 의해 설립된 유한재단은 교육·장학사업을 중심으로

기술문화연구 장려, 장애인 지원사업, 재해구호사업, 사회복지 사업 등 사회공익사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장학금 지급규모 : 장학증서 수여식 당일 1학기분 등록금3억5 천 여 만원(72명분)을

유한재단이 학교로 직접 송금(나머지 2학기분은 하반기 지급)

*사진설명 : 아래측 1열 좌측부터 유한양행 김윤섭 사장, 유한양행 연만희 고문,

유한재단 정원식 이사장, 손용석 고려대교수, 김영일 사이언스파크 회장, 이상길

KBS기술연구소 소장 순입니다. 2열부터는 장학생들입니다.

이 내용은 유한양행이 23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박도영 기자 catsal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