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광동 옥수수수염차 광고 공개

‘까도남’ 현빈이 광동 옥수수수염차 광고를 통해 그간의 까칠한 도시남자 이미지에서

벗어나 부드럽고 친근한 남자로 다가온다.

광동제약(대표 최수부)은 “V라인 얼굴”이라는 콘셉트로 잘 알려진 광동 옥수수수염차의

2011년 모델로 현빈을 선정하고 새로운 광고를 선보였다.

이번 광고는 드라마 ‘시크릿 가든’에서 보여준 현빈만의 까칠한 매력 속에 숨어

있던 친근한 모습을 이끌어내 ‘여자를 편들어 주는’ 메시지를 주요 콘셉트로 현빈은

시크한 느낌의 수트를 차려 입고 연인을 대하듯 부드러운 목소리로 여심을 자극하는

모습을 보인다. ‘알아요. 누구에게나 V라인은 있어요. 이제 옥수수수염차로 당신의

숨어 있는 V라인을 찾아보세요’라며 ‘V라인’이 가지는 건강미를 권하는 것이 이번

광고의 주요 맥락이다.

그간 광동 옥수수수염차 모델은 하지원에서 시작해 보아, 김태희, 황정음 등 V라인을

가진 여성 탤런트들로 이어져온 바 있다. 회사측은 이번에는 남자모델을 통해 이야기하듯

제품의 특징을 전달하는 것이 더 설득력 있을 것으로 판단해 최근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으며 남자로서는 드물게 V라인을 가진 현빈을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드라마 ‘시크릿 가든’에서 현빈과 함께 주인공으로 출연한 하지원은 광동 옥수수수염차

출시 당시 첫 번째 모델이었던 독특한 인연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광동제약 홍보실의 이정백 상무는 “광동 옥수수수염차는 지난 2006년 7월 출시된

후 음료로는 드물게 오랜 기간 매출 상승 행진을 벌이고 있는 대형 품목”이라며

“드라마뿐 아니라 해병대 지원 입대 등을 통해 실제 생활에서도 믿음직한 이미지를

갖고 있는 현빈을 통해 이런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한편 이번 광고는 ‘봄날의 곰을 좋아하세요’라는 영화 등으로 유명한 용이 감독

연출로, 현빈의 다양한 표정들을 포착해 짧은 광고 안에 잘 녹여냈다는 평을 듣고

있다.

이 자료는 광동제약이 17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