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슨 신임 대표에 방상원 삼성전자 전무

의료기기 전문 기업인 메디슨이 방상원(사진) 삼성전자 전무를 새로운 대표이사로

선임하고 새롭게 출발했다. 메디슨은 삼성전자 계열회사로 편입됐다.

메디슨은 서울 메디슨 사옥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칸서스 보유 지분 43.5%를

삼성전자가 인수함에 따라 삼성전자의 계열회사로 편입됐다고 16일 밝혔다.

방 대표는 이날 “앞으로 의료 산업은 IT 기술과 접목되어 융합의 시대를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메디슨의 우수 인재와 의료 분야 기술을 삼성전자의 디지털

기술, 글로벌 역량과 접목시켜 세계 일류 의료기기 기업으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