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목동병원, 걸그룹 건강 미녀 뽑는다

브아걸, 티아라 등 스타 15명 종합검진

이대목동병원이 KBS와 함께 최고의 ‘건강 미녀’ 찾기에 나섰다.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 티아라 효민과 지연, 포미닛 소현 등 우리나라 최고의 걸그룹 스타 15명이

이대목동병원을 찾아 건강검진을 받았다. 이번 방문은 KBS 설 특집 프로그램 ‘아이돌

건강 미녀 선발대회’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걸 그룹 스타들은 이대여성건진센터에서 혈액, 전신 X-레이, 피부, 탈모, 후두내시경

등 종합적인 건강검진을 받았다. 최고의 건강 미녀는 가정의학과 심경원 교수를 비롯한

목동병원 의료진의 검진 결과 분석을 통해 선발된다.

KBS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여자 아이돌의 건강 상태를 진단해 보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진정한 미(美)의 개념을 재정비하기 위해 준비되었다”고 설명했다.

김승철 이대목동병원장은 “이번 선발대회를 통해 걸 그룹들이 건강의 소중함을

알고, 건강관리에 힘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고의 건강미녀로 선발된 아이돌은 설 연휴 첫 날인 2월 2일 저녁 7시 50분 KBS

2TV에서 볼 수 있다.

조상목 기자 bosspenny@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