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우리들병원, 국내 전문병원 최초로 JCI인증

서울우리들병원은 국내 전문병원으로는 최초로 미국 국제의료평가위원회 (Joint

Commission International, JCI)로부터 ‘JCI인증’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로써 서울우리들병원은 국내 병원으로는 8번째로 JCI인증 마크를 획득하는 데

성공했다.

JCI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1200여개 항목에서 평균 90점 이상을 받아야 하는데

평가결과 서울우리들병원은 평균 99.7점(99.7% 완료도)의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특히 IPSG(국제환자안전목표)를 포함한 거의 모든 분야에서 만점을 받았다.

JCI 평가단은 11월 29일부터 12월 3일까지 5일간 실시한 최종 평가를 마치면서

“서울우리들병원은 지금까지 경험한 평가 중에서 가장 훌륭한 점수를 받았다”고

밝혀 병원 측도 인증을 확신했었다.

JCI 본부는 “서울우리들병원 전직원들에게, 여러분의 헌신으로 지속적인 의료서비스

질 향상 및 환자안전에 기반한 진료체계를 확립한 것을 인정받은 것에 대하여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대한민국 국민들은 서울우리들병원이 지속적으로 의료서비스

질 향상에 노력하고 있다는 점을 자랑스럽게 생각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JCI(본부 미국)는 국제적인 비정부 비영리 의료기관평가 기구로 1994년 미국에서

자국 내 병원을 평가, 인증할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현재 전 세계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환자 안전과 의료서비스의 질적 수준 등 평가기준 별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인증서를

주고 있다.

서울우리들병원은 JCI 인증 획득을 위해 2008년 JCI 준비팀 신설을 시작으로 척추,

관절 등 진료부문은 물론 시설 및 의료정보, 약제팀 등 진료지원부서에 이르기까지

국제수준에 맞추고자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다.

서울우리들병원측은 “JCI 인증은 단순히 해외환자 유치 활성화 차원이 아니다”며

“서울우리들병원의 의료서비스를 국제수준으로 향상시켜 모든 환자들에게 안전한

환경에서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차원에서 진행됐다”고 말했다.

이어 서울우리들병원측은 “지금까지는 규모가 큰 종합병원만이 JCI 인증을 받았지만

서울우리들병원이 JCI를 획득함으로써 국내 전문병원의 수준이 세계적이라는 점이

입증되었다”라며 “이로써 척추 및 관절 질환으로 고통을 받는 세계의 많은 환자들이

우리들병원에 와서 치료를 받을 수 있는 큰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현재 국내에서 JCI 인증을 받은 병원은 세브란스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고려대

안암병원, 서울성모병원, 가천의대길병원 뇌건강센터, 인하대병원, 그리고 화순전남대

병원 등 대규모 종합병원들이다.

한편, 우리들병원은 지난 2008년에 미국 의료관광협회(MTA; Medical Tourism Association)가

부여하는 ‘세계 최고의 국제병원’과 올해 1월 미국 의료관광평가협의회(MTQUA;

Medical Travel Quality Alliance)가 발표한 ‘의료관광객을 위한 세계 10대 병원’에

선정된바 있다.

이 자료는 우리들병원이 16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