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가하는 유방암…알면 정복할 수 있다

유방암 환자가 해마다 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유방암 환자가 지난 2005년 5만 8천여 명에서

지난해 8만 8천여 명으로 4년간 연평균 11%씩 암환자 수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의들은 유방암 환자의 증가 원인으로 서구화된 식생활, 비만,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수치의 증가 등을 꼽고 있는데, 이처럼 해마다 늘고 있는 유방암 발병과

관련해 중앙대학교병원이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올바른 의학정보를 전달하는 건강강좌를

개최한다.

오는 11월 3일(수) 오후 3시, 중앙대학교병원 4층 동교홀에서 열리는 이번 강좌는

▲유방암에 관한 올바른 상식(외과 박성준 교수) ▲유방암의 영상진단(영상의학과

정세민 교수) ▲유방암의 방사선 치료(방사선종양학과 최진화 교수) ▲유방암 환자의

영양과 식이관리(영양과 유혜숙 과장)등의 강의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강의와 관련한 별도의 참가비나 사전 예약은 필요 없으며, 자세한 문의는

중앙대학교병원 갑상선유방센터(02-6299-1285~6)로 하면 된다.

한편, 강의를 준비 중인 중앙대병원 외과 박성준 교수는 “유방암 치료는 조기

진단이 가장 중요하므로, 30세 이후로는 한 달에 한 번씩 자가 진단을 하고 35세

이후로는 1~2년 간격으로 병원을 찾아 진찰을 받을 것”을 권고했다.

이 자료는 중앙대병원이 26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