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O KOREA 2010, 세계 최고의 바이오전문가 서울에 집결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9월 1~3일 동안 개최

보건복지부(장관 진수희)는 9월 1일(수)부터 9월 3(금)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COEX에서 국내 최대의 국제 제약 바이오 행사인『BIO KOREA 2010』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국제규모의 제약 바이오 전문행사로 우수 기술 제품의 컨퍼런스,

비즈니스 포럼 및 파트너링, 전시회를 통해 국내 제약 바이오업체의 글로벌시장진출과

세계 속의 대한민국 위상을 증진시켜 향후 2018년 세계 바이오 5대 강국 진입을 실현하기

위한 토대가 될 전망이다.

『BIO KOREA 2010』은 보건복지부의 후원 아래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충청북도,

한국무역협회가 2006년부터 공동으로 개최하여 올해 5회째를 맞고 있으며, 해외 150여

개 기업을 비롯하여 국내외 450여 개 기업과 총 2만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컨퍼런스, 비즈니스 포럼, 전시회, 선상파트너링 등 다채로운 행사와

특허청에서 특허관련 면담기업 컨설팅 및 식약청의 인허가 관련 면담기업 컨설팅

등이 무료로 실시된다.

보건복지부(장관 진수희)는 국내 보건산업분야 기술?제품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국제비즈니스 장을 마련하고, 국내외 유수 석학을 초빙하는 등 국내 보건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본격적인 지원에 나섰다.

『BIO KOREA 2010』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충청북도,

한국무역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행사로 제약 바이오 관련협회와 공공기관, 업체가

참여하는 국내 최대의 제약?바이오 국제행사이다.

2006년도에 시작하여 올해 5회째를 맞는 『BIO KOREA 2010』행사는  컨퍼런스,

비즈니스포럼, 전시회 및 각종 부대행사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되며, 세계 유수의

제약 및 바이오 기업을 포함한 해외 150여개 기업을 비롯하여 국내외 총 2만여 명이

참여한다.

금년도 기조연설은 아다 요나스 와이즈만 과학연구소 교수, 존 클라멘스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 조지 히스롭 캠브리지대 교수가 행한다.

컨퍼런스는 20개 트랙, 52개 세션으로 구성되며, 글로벌 백신 시장, 치료용 항체,

기술이전 라이센싱, 연계연구, 재생의학 등의 연구동향과 전망 등이 소개된다.

비즈니스 포럼은 해외 68개사를 포함, 국내외 170개사가 참여하며, 해외 대형

제약기업 및 국내외 주요 제약사 및 바이오기업 등 국내외 바이오기업의 파트너링을

통해 해외진출 및 연구협력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253개 기업 391부스 규모로

구성되는 전시회에는 국내 대표 바이오기업이 참가한다.

이외에도 한강 유람선상에서 이뤄지는 국내 및 해외기업간 ‘비즈니스 선상 파트너링’(9월

2일 18:30∼, 잠실선착장)을 통한 글로벌 국제협력(GATE) 프로젝트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이루어진다.

특히, 금년에는 세계적인 투자기업인 버릴앤컴퍼니社의 스티븐버릴회장이 직접

발표하는 ‘바이오 산업의 현황 및 전망 2010’과 제약바이오분야 글로벌 정통벤처케피탈로

유명한 OrbiMed, MPM Capital, Domain Associates, 릴리 Asian Ventures, 노바티스

Venture Fund가 참여하는 ‘글로벌 R&D와 투자전략세미나’가 별도의 독립세션으로

각각 진행된다.

문의: 보건산업기술과 맹호영 과장 02-2023-7610 / 배완복 담당자 02-2023-7598

이 자료는 보건복지부가 31일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