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식품 신고 절차 간소화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노연홍)은 지난 6월 체결한 관세청과의 양해각서(MOU)

후속 조치의 일환으로 수입식품의 신고창구와 관세청 통관단일창구(UNI-PASS)를 통합운영을

하기로 하고 오는 9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하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이 같은 조치로 국내 식품 수입업체들은 물류처리시간 단축과   창고보관료

감소 등으로 연간 126억원(‘09년도 수입신고건수 기준) 정도의 비용 절감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식약청은 이번 통합으로 그동안 수입식품 신고절차가 식약청 전자민원창구(KIFDA)와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UNI-PASS)으로 이원화되어 민원인이 해당기관의 처리 절차를

각각 기다리는 불편함을  개선하게 되었다고 설명하였다.

이번 통합 작업은 ‘06년부터 시작되어 올 12월 완료 예정이었으나 4개월을 앞당겨

조기 통합하게 되었다.  

식약청은 수입식품 신고에 따른 통관절차를 간소화로 수입자의 물류비용이 절감됨에

따라 소비자 물가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식품안전국 수입식품과 02-380-1733 고송부 과장 / 오금순 연구관

이 자료는 식품의약품안전청이 30일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