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메디-연세의료원 ‘헬스 콘텐트웨어’ 공동개발

5일 MOU 체결…“헬스2.0 시대 개척 첫 삽”

㈜코리아메디케어(대표 이성주)와 연세대학교의료원(의료원장 박창일)은 5일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 연세대학교의료원에서 헬스케어 IT산업 분야의 유기적 산학협력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협약(MOU)을 맺고 의료수요자가 원하는 콘텐츠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이날 △건강의료 정보 서비스 표준화 사업 △개인건강관리 서비스 모델

구축 △국민건강-체력증진 의료IT 프로그램 개발 △자가 증세체크 시스템 개발 △건강의료

관련 소프트웨어 개발 △건강의료IT 공공프로젝트 사업의 협력 △국제협력 추진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양 기관은 각 기관이 제공할 협력 내용을 명확히 구분해 협약서에 명시했다. 먼저

연세의료원이 코메디에게 하는 역할은 △건강의료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 사업의 의학지식

제공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 사업의 감수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의 공동개발 △국내외

프로젝트에 대한 정보교류 △기타 코메디의 헬스케어 IT 사업에 대한 협력이다. 코메디가

연세의료원에게 제공하는 협력은 △건강의료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 사업의 공동개발

△헬스케어 IT산업 동향에 대한 정보 제공 △헬스케어 IT사업 방향성에 대한 자문

등이다.

코메디의 이성주대표는 “우리나라에서도 헬스케어IT산업에 대한 관심이 정부

학계 기업에서 동시에 폭발하고 있는 시점에 우리나라 헬스케어 산업의 모범인 연세의료원과

업무제휴협약을 맺는 것을 기쁨으로 받아들이면서 또 어깨가 무겁다”고 말했다.

연세의료원 박창일 의료원장은 “국내최초의 JCI 재인증기관의 영예를 토대로,

정직하고 도움 되는 의료콘텐츠의 대명사 코리아메디케어와 함께 한걸음씩 진정으로

수요자들이 원하는  콘텐츠를 개발 구축하겠다”고 선언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