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물 없어도 쉽게 녹여먹는 치매약 발매

알약을 삼키기가 어려운 치매환자도 쉽게 복용할 수 있는 치료제가 나왔다.

한미약품(대표이사 사장 임선민)은 알약을 삼키는데 어려움이 많은 치매환자의

복용 편의성을 개선한 ‘도네질OD정’을 발매했다고 밝혔다.

‘도네페질(Donepezil HCl)’이 주성분인 도네질OD는 물 없이도 신속하게 녹는 OD(Oral

Disintegrating) 형태로 개발돼 약 복용을 거부하거나 삼키기 어려운 치매환자에게

적합하다.

특히 도네페질 성분의 강한 쓴 맛을 특수코팅 기술을 활용해 최소화함으로써 환자들의

복약순응도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렸다.  

또 한미약품의 기술력으로 원료합성에 성공한 제품이며 보험약값은 기존 제품에

비해 10% 가량 저렴한 1정당 1660원(5mg), 2490원(10mg)이다.

의사 처방이 필요한 전문의약품이며 1일 1회 1정씩 복용하면 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도네질OD는 약 복용을 거부하는 치매 환자들의 복약

순응도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린 것은 물론 환자들의 경제적 부담까지 해소한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도네페질 성분은 치매치료제 중 유일하게 뇌혈관질환을 동반한 치매증상에

투약할 수 있으며 경등도~중증에 이르는 모든 단계의 치매에 적용할 수 있다

문의: 홍보팀 박찬하 팀장 02-410-9054. 010-8033-1290, 한승우 팀원 02-410-9056,

010-4272-1879

이 자료는 한미약품이 23일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