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구로병원, 근육병 환우 위한 ‘민들레 쉼터’

고려대 구로병원 정형외과 서승우 교수와 한국척추측만증재단은 근육병 환우를

위한 ‘민들레 쉼터’를 개소했다.

근육병은 점점 근력이 감소해 보행능력을 상실하고 호흡 근력 및 심장 기능이

약화되는 질환군이다.

고대 구로병원 후문에 있는 ‘민들레 쉼터’에는 간호사 물리치료사 사회복지사

자원봉사자들이 상주하며 사회복지 상담, 물리치료, 호흡재활치료, 학습서비스, 레크레이션

활동 등 근육병 환우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