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올 7월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

한미홀딩스-한미약품 분할

한미약품이 올 7월부터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된다.

한미약품은 7월 1일자로 기존의 한미약품을 지주회사인 한미홀딩스(가칭)로 존속시키고

새로운 한미약품을 신설함으로써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한미약품의 이번 결정으로 국내 제약업계 중 지주회사 체제를 도입한 업체는 녹십자,

대웅, 중외를 포함해 총 4곳으로 늘어나게 됐다.

지주회사인 한미홀딩스는 그 아래 한미약품과 한미정밀화학 등 국내 자회사를,

신설된 한미약품은 북경한미약품과 일본 및 유럽한미약품 등 해외 자회사를 각각

두게 된다고 한다.

한미약품은 26일 임시 이사회에서 이같이 결정하고 5월 28일 열릴 예정인 임시

주주총회에서 지주회사 전환 계획을 최종 확인할 계획이다.

지주회사 전환에 따른 회사 분할로 기존 한미약품 주식을 보유한 주주는 1주당

한미홀딩스 주식 0.3주, 새로운 한미약품 주식 0.7주를 각각 받게 되며 소정의 절차를

거쳐 7월 30일 이전에 재 상장된다.

한미약품은 진행 중인 신약개발과 해외임상 등 사업 연속성을 확보하기 위해 한미홀딩스를

순수 지주회사 성격으로 출범시킬 방침이다.

임선민 한미약품 사장은 “이번 결정으로 한미홀딩스가 전체 회사의 지주 역할을

하고 새롭게 신설된 한미약품 등 계열사가 각자 고유사업에 몰두할 토대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ae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