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의 말 못할 결혼스트레스 극복법

고민 털어놓고 나를 돌아보는 시간 필요

최근 결혼한 박지훈(30. 회사원)씨는 결혼식이 끝나고 나니 비로소 살 것 같다고

말한다. 신혼집 자금 마련부터 실제 집을 구하기까지 힘들었던 데다가 신부의 결혼

전 스트레스까지 챙겨 주느라 정작 자신의 스트레스는 쌓아 두기만 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여성들이 결혼 전 혼수 걱정이나 집을 떠나 다른 집 식구가 된다는

부담감에 스트레스를 많이 느낀다. 남성들은 스트레스가 적을 것 같지만 실제로는

여성들만큼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다. 여성들만큼 드러내 놓고 표현을 못할 뿐이다.

결혼 전 남성들이 받는 스트레스에는 결혼 비용에 대한 경제적 스트레스와 누군가를

책임져야 한다는 심리적 스트레스가 있다. 결혼 할 때 남성은 ‘남자가 집을 마련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만만치 않다고 한다.

보통 입사 3, 4년차의 대기업 사원들도 ‘억’ 소리가 나는 서울의 집값을 스스로

감당할 수가 없다. 부모가 여유가 있어 목돈을 지원해주더라도 마음에 지는 부담감은

이런 경우든 저런 경우든 남자에겐 스트레스가 된다.

이제 바야흐로 유부남이 되면 그동안의 자유스런 삶에서 구속받게 된다는 두려움을

가지는 남성들이 적지 않다. 그런 부담감을 결혼 전 총각 파티나 각종 술자리를 통해

해소하려고 하는 남성들도 많다.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정신과 채정호 교수는 “결혼은 남성들이 군대에 가는

것과는 달라 사회와의 완전한 단절로 받아들여선 안된다”라며 “술을 많이 마신다거나

하는 것은 실질적인 해결책이 아니기 때문에 오히려 스트레스만 더 쌓을 수 있다”고

말했다.   

▶남성들의 결혼 스트레스 해소법

△예비 신랑을 위한 교육에 참가한다

종교 단체나 가정문제상담소 등에서 여는 예비 신랑을 위한 교육에 참가한다.

예비 신랑들의 결혼 전 고민과 스트레스에 대해 다른 사람들과 생각을 공유하며 유익한

강의도 들을 수 있다.  

△미래의 아내와 많은 대화를 나눈다

결혼에 대한 스트레스는 당사자끼리 대화를 통해 해소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대화를 통해 서로의 고민을 털어 놓으면 스트레스 없이 행복한 결혼 준비를 할 수

있다.  

△나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진다

독서나 명상 등을 통해 자신을 돌아봄으로써 마음의 여유를 가져야 한다. 결혼은

남성이 한 번 거쳐야 할 발달 과정으로써 스스로 준비하며 잘 통과하는 것이 중요하다.

  

△친구나 지인들에게 고민을 털어 놓는다

친구나 지인들은 실질적인 해결책을 제시해 주지는 못해도 들어주고 맞장구 쳐줄

수는 있다. 그 과정을 통해 스스로 문제를 돌이켜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김나은 기자 razana@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