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학원, 의료진용 ‘환자안전 가이드북’ 출판

국제 기준에 맞춘 가이드라인 번역

병원에서 일어날 수 있는 환자 안전사고에 대한 의료진의 대처방법을 담은 가이드북이

출판됐다.

(재)한국의학원은 최근 의료진들이 주머니에 넣어 다닐 수 있는 ‘환자안전 포켓가이드’를

번역, 출판했다. 이 번역본은 미국의 국제의료기관평가기관인 ‘Joint Commission

Resources(JCR)’에서 출간한 것으로 국제 기준에 맞춘 환자 안전 가이드라인이 담겨있다.

JCR은 국제의료기관평가위원회(JCI) 인증을 관리하는 기관이다.

가이드북은 낙상과 손 위생, 약품안전, 환자확인, 환자참여/교육, 압박궤양(욕창),

위험요인평가, 직원간 의사소통, 수술관련 화재, 수술부위 오류 등 총 10개 항목에

대해 의료인들이 안전사고 때 꼭 알아야 될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항목별로 체크리스트

및 정리 포인트, 각종 팁 정보가 요약돼 있다.

한국의학원 유승흠 이사장(연세대의대 예방의학과 교수)은 “환자의 안전은 병원

업무에서 중요한 부분 중 하나”라며 “우리나라도 국제적으로 의료서비스의 질을

인증 받기 위해 노력 중인데 이번 포켓가이드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한국의학원 출판부 02)2263-4041

강경훈 기자 kwkang@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