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사라지는 이름표

건국대병원의 한 간호사가 18일 오전 8시 심장혈관클리닉 진료안내표에서 유규형

한성우 교수의 이름표를 떼어내고 있다. 건국대는 이들 교수에

대해 동료의사의 수술 부작용을 논문과 공식 채널을 통해 보고했다는 이유로 15일자로 해임을

통보했다.

박민기 기자 271271@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