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약품-대한당뇨병학회 ‘한독연구비상’ 시상

올해 수상자에 연세대 의대 이병완 조교수

한독약품이 오는 20일 제주 ICC 델리지아에서 열릴 2009년 추계 당뇨병 학회에서

대한당뇨병학회와 함께 ‘한독연구비상’을 시상한다.

올해 ‘한독연구비상’ 수상자로는 연세대 의대 이병완 조교수가 선정됐으며 부상으로

1000만원의 상금과 약연탑 트로피를 수상하게 된다.

이 조교수는 ‘비알콜성 지방간 발병에서 소포체 스트레스 및 산화 스트레스의

역할’이라는 연구논문을 통해 비만과 인슐린 저항성에 의한 지방간 및 지방간염의

발생과 소포체 스트레스, 산화 스트레스와의 관련성을 체계적으로 규명했다. 또 피피에이알

감마 효능제(PPAR-γ agonist), 항산화제, 그리고 화학적 샤페론의 처치 시 지방간

치료 효과에 대한 연구를 진행했다.

이를 통해 비만과 인슐린 저항성에 의한 지방간, 지방간염의 기전을 규명해 국내

연구자들의 학술 연구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당뇨병 및 합병증의 표적 물질을

검증해 질환 발생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질환의 예방과 치료에 도움을 주는 의약품

및 치료기술 개발에 대한 이론적 기초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학술적 의의를 인정받았다.

한독약품과 대한당뇨병학회가 1991년 공동 제정한 ‘한독연구비상’은 뛰어난

당뇨병 연구 실적으로 학문적 발전에 기여한 의료인에게 매년 수여된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