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아스트라제네카 “이웃과 따뜻한 정 나눠요!”

전국 5개 지역 빈곤층 가정에 연탄 2만장 전달

한국 아스트라제네카가 사회복지법인 밥상공동체-연탄은행에 연탄 2만장을 기부하고

전국 5개 지역의 빈곤층 가정에 직접 배달했다.

한국 아스트라제네카는 차량접근이 어려운 고지대에 거주하는 빈곤층 가정을 위해

전 직원이 일일 배달원이 되어 연탄을 기부, 배달하는 이번 행사를 ‘희망 나르기봉사(Hope

Delivery Day)’라 명명했다. 서울, 부산, 광주, 대전, 대구 지역에서 동시에 진행된

이번 봉사활동에서 톰 키스로치 대표와 전국 아스트라제네카 임직원 333명은 연탄은행에

기부한 연탄을 손수레와 지게를 이용해 직접 배달했다.

이번 ‘희망 나르기’ 봉사는 전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불우이웃에게

희망을 나눈다는 취지로 올해 처음 시작됐다. 톰 키스로치 한국아스트라제네카 대표는

“지대가 높아 연탄 배달받기가 힘든 지역 주민들이 겨울철 난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들었다”며 “이번 연탄 기부를 통해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하고 건강하게

겨울을 나는데 작은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