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떡볶이-돈가스’라고 쓰세요

식약청, 식품 한글 표시법 안내

떡볶기가 맞을까, 떡볶이가 맞을까. 돈까스가 맞을까, 돈가스가 맞을까. 정답은

떡볶이, 돈가스라고 써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한글날을 맞아 생활 속에 잘못 표시된 식품 한글 표시 사례와

올바른 표시법을 비교 소개 했다.

‘식품 등의 표시기준’에 따르면 기본적으로 식품의 표시는 한글로 표시하여야

하며 이 경우 표준어로 표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예를 들어 떡볶기’, ‘매밀’, ‘찌게’는 잘못된 표시이며  ‘떡볶이’,

‘메밀’, ‘찌개’가 표준어다.

외래어의 경우‘돈까스’, ‘케찹’, ‘쨈’, ‘카라멜’, ‘코코낫’, ‘케잌’은

잘못된 표현이며 ‘돈가스’, ‘케첩’, ‘잼’, ‘캐러멜’, ‘코코넛’, ‘케이크’가

올바른 외래어 표현이다.

한국 식품을 영어(로마자)로 정확하게 표시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된장찌개는

‘doenjang-jjigae’, 떡볶이는 ‘tteokbokki’, 비빔밥은 ‘bibimbap’, 잡채는 ‘japchae’로

표시해야 한다.

올바른 식품표기법은 다음과 같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