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백신접종 80대 노인 또 사망

고혈압 등 지병 앓아와...백신과 연관 조사중

계절 인플루엔자 백신을 접종 받은 80대 노인이 사망해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질병관리본부는 6일 낮 12시께 수도권의 한 보건소에서 계절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을 받은 81세 여성이 같은 날 오후 9시부터 접종 오한, 진땀, 근육통 등 증세를

보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7일 새벽 2시께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망한 노인은 평소 고혈압, 뇌경색, 대동맥 벽내 혈종 등 지병을 앓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정확한 사망 원인, 백신접종과의 연관성을 밝히기 위해 동일 로트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동일로트 백신 접종자 2966명 중 691명에 대해 조사한 결과 4명이 동통,

1명이 몸살기운을 호소했으며 그 외에는 이상 반응이 없었다.

한편 지난 5일 계절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귀가 도중 사망한 86세 남성은 6일

‘예방접종 이상반응 전문가 대책협의회’ 회의 결과 “기저질환이 갑자기 악화되어

심장마비로 사망한 것”으로 잠정 결론이 내려졌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계절 인플루엔자 백신 품귀 현상과 관련해 “계절

인플루엔자 백신을 맞는다고 신종 플루가 예방되는 것은 아니다”고 강조하며

“계절인플루엔자 백신접종은 65세 이상 어르신 등 백신접종이 꼭 필요한 권장대상자

위주로 접종 받을 수 있도록 65세 미만의 건강한 성인이 양보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