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뉴스]오늘 내가 먹은 수은량은?

수은 쌓이면 언어장애, 불임 유발

 

수은이 체내로 들어오는 주경로는 식품섭취이다.

2008년 환경부 조사 자료에 따르면 한국인의 혈중 수은 농도는 미국, 독일 사람보다

평균 4~6배 높다. 수은은 몸에 쌓이면 배출되지도 않고 언어장애와 운동장애, 사지마비,

암, 불임 등의 질병을 일으킬 수 있다. 그렇다고 음식을 먹지 않을 수 없다.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 가운데 수은 함량이 많고 적음에 따라 빨강(위험), 노랑(우려),

초록(안심)으로 구분해 표시한 ‘수은 신호등’을 소개한다.

이수진 기자 sooj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