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신종플루 대응 조직 확대 개편

백신 신속 허가 절차 등 진행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신종플루가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기존 ‘신종플루 신속대응

T/F팀’을 이상용 차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종플루 신속대응단’으로 격상시키는

등 신속 점검․대응 체계를 확대 정비한다고 31일 밝혔다.

확대 개편된 ‘신종플루 신속대응단’은 ‘안전대응반’을 신설하는 등 조직을

보강하고 △백신 신속허가 △국가검정의 차질 없는 수행 △치료제 신속확보 등을

위해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국가검정이란 보건위생상 특별한 주의를 요하는 백신 등 생물학적제제를 시중에

유통시키기 전에 국가에서 시험 및 서류 검토를 거쳐 제품의 안전성과 유효성 등

품질을 확인하는 제도다.

식약청은 신종플루 백신의 신속한 공급을 위해 국내 제조품목(녹십자)에 대한

지속적인 사전상담을 실시하는 등 신속심사를 진행해 왔으며 지난 28일에는 수입백신의

심사 절차에 대해 백신 수입업체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졌다.

앞으로 백신의 본격 생산 및 다국적제약사인 GSK 등의 백신수입에 대비해 안전성․유효성

등의 심사 및 시험검사도 진행한다.

한편 윤여표 식약청장은 다음달 2일 전남 화순군에 있는 녹십자의 백신 생산 공장을

직접 방문해 백신의 제조현황을 중간 점거할 예정이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