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박성미 교수, 美학회서 트래블 그랜트 수상

내달초 미국 심초음파학회 연구발표와 함께 수상

고려대 안암병원 심혈관센터 박성미 교수가 내달 6일부터 10일까지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제 20회 미국 심초음파 학회(American Society of Echocardiography,

ASE 2009)에서 세계 우수한 연구자들에게만 수여하는 ‘트래블 그랜트(Travel Grant)’를

수상한다.

박성미 교수는 심혈관계 질환 중 유병률이 높고 위험도가 가장 높은 고혈압, 심방세동

환자의 심장 기능 조기 변화와 치료 후 예후에 대한 주제의 연구논문으로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박 교수가 수상한 트래블 그랜트는 세계적으로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미국 심초음파

학회에 세계 각국에서 제출된 논문들 중 최우수 연구에만 주어지는 것으로, 상금

1000 달러도 지원받게 된다.

한편, 박성미 교수는 심초음파를 비롯한 비관혈적 방법들을 이용한 심혈관 질환

진단 및 치료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심근허혈이나 부정맥 등 많은 심혈관 질환들이

악화되어 심부전으로 진행하는 것을 미리 예측하거나 호전시킬 수 있는 진단 및 치료법

연구에 매진하고 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