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숙 이화의료원장, 제17회 중외박애상 수상

중외제약-대한병원협회 공동 제정

중외제약(대표 이경하)은 제17회 중외박애상 수상자로 서현숙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사진)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서현숙 의료원장은 2003년부터 지속적으로 치료비 마련이 어려운 탈북자와 국내에서

의료혜택을 받기 어려운 외국인 노동자 3만여명에게 의료봉사 활동을 전개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서원장은 1973년 이화여대 의대를 졸업한 후 미국 메모리얼 슬로언 케터링 암센터에서

방사선 치료 전문의를 취득한 이래 30여년 동안 소외계층에게 실질적 의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사회적 인프라 구축에 주력해 왔다.

특히 이대목동병원 병원장에 취임한 2005년 이후 병원 직원들이 참여하는 이화백혈병

후원회를 조직해 불우한 처지에 있는 환자들을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병원상을 정립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중외박애상은 중외제약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사회에서 박애정신을 구현하고

있는 의료인을 매년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이다. 1993년 제정된 이래 지난 해까지

총 28명의 수상자를 배출하고 있다.

이번 시상식은 오는 8일(금) 오전 11시 여의도 63빌딩 코스모스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