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돼지독감 환자 격리할 병실 등 점검

복지부, 전염병 대비단계를 관심→주의 상향

돼지인플루엔자(SI)의 확산에 대비하기 위해 한국 정부의 전염병 대비 단계가

28일 관심(파랑) 단계에서 주의(노랑) 단계로 한 계단 높여졌다.

보건복지부가족부는 28일 세계보건기구(WHO)가 인플루엔자 확산 감시단계를 3단계에서

4단계로 올린 데다, 국내 처음으로 SI 의심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이날 오후 전염병

관련 위기상황에 대한 재난 단계를 상향조정했다고 밝혔다.

재난 단계가 관심에서 주의로 바뀌면 검역과 국내 환자 감시 체계가 강화되고

격리 병원과 검역 장비, 보호 장비, 진단 방비 등의 국가 방역 인프라 가동이 준비된다.

또 신속한 감별을 위한 진단 체계가 운영되는 등 비상 대응 체계가 강화된다.

 

소수정 기자 crystals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