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 해외환자 유치활동 선도자 역할

세브란스병원(병원장 이 철)이 공식적으로 국내 의료기관들의 해외환자 유치활동에 있어 선도자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것을 인정받았다.

세브란스병원은 최근 서울 삼성동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한국국제의료서비스협의회(회장 안유헌) 총회에서 보건복지가족부의 ‘해외환자유치대상’을 수상한 것.

이번‘해외환자유치대상’은 한국국제의료서비스협의회 회원기관 35곳을 대상으로 외국인환자 이용실태, 병원시설수준 등에 대한 서면평가와 현장심사 등을 거쳐 선정됐다.

세브란스병원은 이번 심사에서 해외환자 진료실적, 국제환자수용 인프라, 해외환자유치관련 업적 등 여러 평가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실제 세브란스병원은 2007년 한 해 외국인환자 25,903명이 외래진료를 받았고, 4,124명이 입원치료를 받았다.

방동식 세브란스병원 제1진료부원장은 “해외환자 유치 관련 테스크포스팀을 적극 가동하며, 마케팅 범위를 확대하고, 해외 보험사 및 에이전시들과 업무협약을 마무리 할 계획”이라며, 해외환자 유치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건복지가족부는 국내 의료기관들을 독려하여 해외환자 유치에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자 ‘해외환자유치대상’을 지난해 처음으로 제정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