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대병원 3세대 피부 레이저(프락셀 리페어) 도입

건국대학교병원(원장 이홍기)은 지난 8월말 제3세대 프락셀 레이저인 ‘Fraxel Repair’를 도입하고, 10월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국내 대학병원 중 처음으로 도입되는 프락셀 레이저 리페어는 기미, 주근깨, 검버섯, 잡티 등의 색소성 질환과 주름, 탄력, 심한

여드름, 수두 흉터, 튼살, 심부 피부 재생술 등에 적용되는 첨단 기기이다.

기존의 박피적 레이저는 피부 표면 전체를 깎아 내면서 치료하여 치료 중앙부는 열충격단백질의 생성이 부족하여 콜라겐 재형성이 덜 되는 곳이

생길 수 있고, 회복기간이 길며 시술부위의 감염이 생길 수 있다. 이후 개발된 비박피적 레이저는 피부 표면의 손상없이 진피층에 열에너지를

전달하여 콜라겐 재형성을 도모해 박피적 레이저가 가진 부작용을 줄였으나 그 효과가 일시적이라는 단점이 있다.

이러한 박피적, 비박피적 레이저의 단점을 극복하고 치료효과는 높이면서 회복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는 것이 ‘프락셀 레이저’다. 프락셀

레이저는 수천 개의 미세한 구역을 피부 표면에 만들고 이곳에 열에너지를 전달함으로써 피부 진피층 주변에 열충격 단백질 형성을 쉽게 하며 이를

통해 콜라겐이 다시 생기게 한다. 즉 좁은 공간에 무수히 많은 미세한 작은 점 같은 레이저를 조사하면 아주 작은 범위에는 작은 상처가 생겨 조직

반응이 유발되지만 레이저가 조사되지 않은 대부분의 조직은 건강한 상태로 남아 회복을 빠르게 하는 원리이다. 따라서 피부 전체를 한꺼번에 시술하는

것보다 자연적인 재생을 가능하게 하면서 빠른 시간 내에 새롭고 건강한 피부를 만들어 준다.

피부과 안규중 교수는 “프락셀 레이저는 단 한번의 시술로 색소성 질환과 주름, 탄력, 흉터 등의 동시 치료가 가능하며, 국소마취 후

시행하고 시술 후 부종과 가피가 생겨 1주일 정도의 회복기간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리페어는 미국 FDA의 허가를 받아 지난해 말 상용화되기 시작했으며 국내에는 8월부터 판매되었다. 지난 2년 동안 미국 500여 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한 결과 안전성과 유효성이 증명된 바 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