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브랜드평가 또 1위

삼성서울병원(원장 최한용)이 생산성본부에서 주관하는 2008년 하반기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 : National Brand

Competitiveness Index)에서 종합병원부문 1위에 선정됐다.

NBCI는 국가고객만족도(NCSI) 주관사이기도 한 생산성본부에서 2004년 제정한 브랜드조사로 매년 상하반기 2회로 나눠 각 산업군별

브랜드 인지도를 조사하고 있으며 그동안 삼성서울병원은 04, 05년 2년 연속 1위로 선정된 뒤 2년간 2위로 하락했다가 올해 다시 1위

병원으로 선정됐다.

브랜드조사란 고객만족도와는 상관없이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해당 산업별로 가장 먼저 연상되는 기관이 어디인지 확인하는 조사방식이며,

NBCI의 2008년 하반기 조사는 6월 30일부터 8월 13일까지 2년내 동일병원을 2회 이상 방문한 전국 6대 도시 시민 2240명을

대상으로 1대1 면접을 통해 조사한 것이다.

그 결과 종합병원 부문 평균 점수는 72점으로 지난해 64점에 비해 8점이 향상되었으며 병원별 인지도는 ▲1위 삼성서울병원 73점 ▲공동

2위 서울대병원·서울아산병원 72점 ▲4위 세브란스병원 70점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를 주관한 생산성본부는 삼성서울병원이 그동안 실제 이용자별 인지도에서는 줄곧 1위를 차지했음에도 비이용자와 지방거주자의 인지도가

서울대병원에 뒤쳐졌지만 올해 1월 삼성암센터 건립과 8월 삼성의료원 체제 발족 등을 통해 비이용자 계층까지 인지도가 크게 향상된 결과 브랜드

1위 병원이란 결과가 도출되었다고 분석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