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 美 암학회에 연구발표

성대의대 삼성서울병원 유방암센터 임영혁․안진석․박연희(혈액종양내과)․조은윤․최윤라(병리과) 교수팀이 공동연구한 ‘Clinical

outcomes of metastatic breast cancer patients with triple-negative phenotype who

received platinum-containing chemotherapy(platinum을 포함하는 화학요법으로 치료 받은 전이성

삼중음성(triple negative) 유방암의 임상적 경과)’이라는 제하의 연구주제가 최근 미국 시카고에서 개최된 미국암학회(ASCO ;

American Society of Clinical Oncology)에서 박연희 교수가 구연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특히 이번 미암학회에서 발표한 주제는 최근 미세배열법(micorarray)과 면역염색 등 분자생물학적 기법의 발전에 따라 유방암의 세분화된

분류가 이루어지고 있고, 그 중 삼중음성(triple negative ; ER-/PR-/HER2-) 아형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 이

삼중음성 유방암에 대한 생물학적 접근에 의한 새로운 치료 결과를 처음으로 발표했다는 점에서 큰 관심을 끌었다.

또한 이번 발표는 유방암 분야에서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미암학회의 임상의과학 심포지엄의 연제로 채택되어 국내 데이터를 발표한 점은 의미가 큰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Triple Negative Breast Cancer(TNBC)’는 전체 유방암 환자의 약 15%를 차지하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으며,

불량한 예후를 가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연구는 국내 삼중음성유방암 환자들의 항암제 개발과 적용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 문의 : 삼성서울병원 혈액종양내과(Tel. 02-3410-3459)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