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 동서신의 ‘HOPO’공식 지정

경희대학교 동서신의학병원(원장 허주엽)은 개원 2주년인 12일에 국립 장기이식센터(KONOS)로부터

‘뇌사판정대상자관리전문기관(HOPO)’으로 공식지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동서신의학병원은 서울(1권역인 수도권/제주 권역)에서 8번째로 지정

받았으며, 이는 개원한지 2주년 만에 장기 적출 및 이식을 전문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장기이식 분야의 최상위 전문기관으로서 공식적으로 인정을

받게 된 것을 의미한다.

HOPO병원은 뇌사자가 발생했을 때 체계적으로 뇌사자를 관리하고 전문적인 장기이식이 가능하게 하는 인증제도다. 국립장기이식센터에 따르면

2008년 4월 말 현재 국내의 장기 이식 대기자는 12,177명에 이르고 있으나 뇌사 기증자는 94명에 불과하여 장기수급의 불균형이 심각한

상황이다. 경희대학교 동서신의학병원은 이번 HOPO로 지정을 받게 됨으로써, 뇌사자 판정, 관리, 잠재뇌사자 관리, 장기이식 관리 등의 역할 뿐

아니라 국내 장기기증 활성화를 위한 홍보 및 교육, 연구 또한 주력할 예정이다.

문의 : 경희대학교 동서신의학병원 장기이식센터 02-440-7045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