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구균 항생제 내성검사 해보세요~”

가톨릭대학교 성모자애병원 소아청소년과에서는 폐구균 예방접종을 마친 아동들을 대상으로 무료 항생제 내성검사를 실시한다.

이 검사는 폐구균 예방 접종(총4회)을 마친 만 2세~5세 아동을 대상으로 6월 한달 동안 매주 토요일(7일, 14일, 21일, 28일)

가톨릭대학교 성모자애병원 소아청소년과 외래진료실에서 시행하며 검사와 진료비는 일체 무료로 진행된다.

폐구균은 어린이 폐렴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균으로 세계보건기구가 발표한 5세 미만 어린이의 사망 원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가톨릭대학교 성모자애병원 소아청소년과 강진한 교수는 “5세 이하의 소아 213명 중 34.5%의 콧속에서 폐구균이 검출되었고, 그 중

82.8%의 폐구균이 항생제 ‘페니실린’에 내성을 나타내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하며 “폐구균은 항생제에 대한 내성률이 높기 때문에 폐구균에

감염되면 일반적인 항생제로는 치료가 어려울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폐구균 감염은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한 질환이며, 예방 접종을 했다 하더라도 항생제에 대한 내성 여부에 대해서는 안심할 수

없다.

본 폐구균 무료 항생제 내성검사는 선착순 60명에게 시행할 예정이며, 문의는 가톨릭대학교 성모자애병원 소아청소년과 외래 진료실 032)

510-5522으로 하면 된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