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먹고 다치면 더 위험

질병관리본부 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 결과 –


 

 

<

요 내 용>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이종구)는「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자료 분석결과, 전체 손상환자의 13.3%가 음주시 발생하였으며, 음주시 손상의 중증도가 높았다.

  

○음주시 입원 혹은

사망의 중증 손상 위험이 증가하며, 특히 교통사고와

관통상 환자는 중상 위험이

2배

높았다.

  

○또한, 입원환자의 경우

음주시

중환자실 입원율

2

이상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는

2007년 1월부터 12월까지 6개 병원 응급실을 방문한 손상환자를 대상으로 입원기간 중 추적 조사하는「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에 의한

것으로, 수집된 자료는 사회 안전 분야의 손상 예방 및 정책개발을 위한 기초 통계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 참고자료

      1.

음주 관련 주요 손상

이슈

      2.

「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개요

      3.

주간 건강과 질병 제1권 7호 게재 내용

<참고자료

1> 음주관련 주요 손상이슈


1. 응급실 손상환자 중

음주 손상환자 13.3%


○2007년 1월부터

2007년 12월까지 「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에 참여하는 6개 표본병원 응급실을 방문한

전체

손상환자 중 음주 관련 손상환자는 13.3%이었다.

 

※ 6개 표본병원:

서울시립보라매병원, 서울대병원, 이화여자대학교 목동병원,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 아주대학교병원, 연세대학교 원주기독병원

 

<그림 1>

손상환자 중 음주 비율

         ※

자료원 : 응급실 손상환자 표본심층조사(’07.1-’07.12), 질병관리본부

2. 젊은 성인남성

음주손상 주의!


음주상태에서 손상을

입은 환자의 비율은 남성 74.7%, 여성 25.3%로 남성이 여성에 비해 3배가량 높았고, 20-40대가 전체의 75.8%로 젊은 연령층이

높은 분포를 보였다.


 

전체 

비음주

음주

건수

%

건수

%

전체

62,111

53,844

86.7

8,267

13.3

성별

 

 

 

 

 

 여성

23,805

21,715

40.3 

2,090

25.3

 남성

38,306

32,129

59.7 

6,177

74.7 

연령

 

 

 

 

 

 0 –

9세

18,078

17,961

33.4 

117

1.4 

 10-19세

7,137

6,764

12.6

373

4.5 

 20-29세

8,980

6,687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