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 삼성암센터장에 심영목 교수

– 12월 11일, 폐암수술 권위자 심영목 교수 임명
– “암 진료,교육,연구 3박자 갖춘 세계적 수준의 암치료기관 목표”


2008년 1월 오픈 예정인 삼성암센터의 초대 센터장에 삼성서울병원 흉부외과 심영목(沈永穆) 교수가 12월 11일자로 임명됐다.

심영목 초대 센터장이 임명됨에 따라 삼성암센터의 오픈 준비가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여진다.

심영목 초대 센터장은 79년 서울대의대를 졸업하고 원자력병원 흉부외과 과장과 삼성서울병원 흉부외과 과장, 폐암센터장 등을 역임한 폐암과

식도암 수술의 국내 최고의 권위자로 손꼽히고 있다.

특히 심영목 교수가 이끄는 폐암팀은 폐암 1기 수술시 5년 생존율 71%를, 식도암 1기 수술시 5년 생존율 80%를 보여 조기발견과

조기수술이 중요하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특히 폐암 치료성적은 미국 뉴욕의 메모리얼 스로운 캐터링 암센터에서 조사한 1기

환자의 5년 생존율인 75%와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 세계 의료계의 주목을 받았다.

심영목 센터장은 원자력병원과 삼성서울병원의 흉부외과를 처음부터 맡아 최고수준으로 이끈 공로와 우수한 수술성적을 인정받아 새롭게 개원한

암센터의 적임자로 인정돼 암센터장에 임명됐다.

심영목 삼성암센터장은 “암 진료는 물론 교육과 연구까지 3박자를 고루 갖춘 세계적 수준의 암치료기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삼성암센터는

암의 진단부터 수술까지 원스톱 진료시스템과 정확한 치료를 위한 협진시스템을 보다 적극적으로 도입, ‘Comprehensive Cancer

Center’, 즉 세계적 수준의 토탈 암치료 시스템이라는 국내 암치료의 새로운 모델을 창출할 계획”이라고 향후 암센터 운영계획을

밝혔다.


○ 문의 : 삼성서울병원 홍보팀 (Tel.02-3410-3039)




심영목(沈永穆) 삼성암센터장 프로필

– 1954년 1월생
– 現 삼성암센터 초대 센터장
– 現 성대의대 삼성서울병원 폐식도외과 교수
– 진료과목 : 폐암,

식도암, 흉선종, 종격동 종양, 식도협착, 기관지 확장증
                  식도위경계부위암, 위식도역류, 식도 아칼라지아,

약제내성폐결핵


<학    력>
– 1975. 02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의예과 수료
– 1979. 02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의학사)
– 1983. 02     서울대학교 대학원 흉부외과(의학석사)
– 1994. 02     서울대학교 대학원

흉부외과(의학박사)

<경   력>
– 1979.03~1980.02     서울대학교병원 인턴
– 1980.03~1984.02    

서울대학교병원 흉부외과 레지던트
– 1984.03                   흉부외과 전문의 자격 취득

1987.05~1994.03     원자력병원 흉부외과 과장
– 1991.09~1992.03     미국 M.D Anderson 암센터

Visiting Doctor
– 1994.04~2000.03     삼성서울병원 흉부외과
– 1997.03~현재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흉부외과 교수
– 1999.04~2000.03     UNC Hospital(노스캘로리나대학병원) 방문교수

2000.04~2005.06     삼성서울병원 폐식도외과 과장
– 2002.05~2007.08     삼성서울병원 흉부외과 과장

2004.04~현재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 2007.12~현재         삼성암센터 초대 센터장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