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 빼려면 아침 밥을 먹어라

탄수화물 식단이 낮시간 녹말음식 식욕 억제

아침에 탄수화물이 든 음식을 많이 먹고 다른 끼니에 저탄수화물, 저칼로리로

먹는 것이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리치몬드 소재 버지니아주립대 연구진과 함께 베네수엘라 카라카스 클리니카스

병원 다니엘라 자쿠보윅즈 박사팀이 신체활동이 적은 비만여성 94명을 대상으로 아침에

탄수화물을 많이 먹게 한 그룹과 적게 먹게 한 그룹으로 나누어 8개월을 관찰했더니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미국 의학논문소개 사이트 유레칼러트 등이 17일 보도했다.

다니엘라 박사는 “비만 환자를 대상으로 15년간 성공적으로 다이어트를 시켜온

방법”이라고 소개한 뒤 “이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시작했지만 먹는 것에 대한 욕구를

이기지 못해 중간에 포기하고, 다시 체중이 불어나는 일반적인 다이어트 문제들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처음 4개월 동안 아침에 탄수화물을 적게 섭취한 그룹에서

평균 12.7kg이 감량됐고, 아침에 탄수화물을 많이 섭취한 그룹에서는 평균 10.4kg

체중이 줄었다. 그러나 4개월이 더 경과된 이후, 첫 번째 그룹에서 평균 8.1kg 체중이

다시 불어난 반면 두 번째 그룹에서는 계속해서 평균 7.4kg의 체중이 또 줄어들었다.

이러한 다이어트 방법으로 8개월 동안 첫 번째 그룹의 여성들은 자신들의 원래

체중에서 평균 4.5%만 빠진 데 비해 두 번째 그룹의 여성들은 체중 21%이상을 감량했다.

탄수화물 다이어트, 4개월 이후 체중감량 뚜렷

더욱이 아침에 탄수화물 섭취가 많은 여성들은 배고픔을 덜 느꼈는데 특히 점심

전에 더 그러했다. 이들 여성은 아침에 탄수화물을 적게 먹은 여성들에 비해 하루

내 탄수화물이 든 음식을 먹고 싶다는 욕구를 덜 느꼈다.

다니엘라 박사는 “탄수화물을 먹고 싶은 욕구를 참고 다이어트하는 방법은 신진대사를

느리게 하며 체중감량이 되더라도 결국 얼마 지나지 않아 다시 비만으로 돌아가게

만든다”면서 “대부분의 다이어트에 관한 연구에서는 탄수화물을 적게 섭취해야

한다고 말해왔지만 그것이 체중감량에 좋은 방법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다니엘라 박사는 “아침에 탄수화물을 많이 먹는 방법이 더 효과적인 이유는 아침

이후 단 음식과 녹말 음식을 먹고 싶다는 식욕을 조절할 수 있기 때문”이라며 “극도로

탄수화물을 제한시킨 식단의 다이어트보다 더 건강한 방법이기도 한데 단음식이나

녹말음식보다 과일을 더 먹게 해 섬유질과 비타민을 충분히 얻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비만 여성들에게 제한된 하루 칼로리량은?

연구진은 처음 4달 동안은 여성들의 체중 감량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관찰하고,

이후 4달 동안은 감량된 체중 유지가 잘 되고 있는지를 살폈다. 연구진이 비만여성들에게

제한한 하루 총 칼로리 섭취량은 다음의 <표>와 같다.

하루
총칼로리량
아침식사
총칼로리량
하루
탄수화물
아침식사
탄수화물
하루
단백질
아침식사
단백질
하루
지방
아침식사
지방
탄수화물 많이
섭취한 그룹
1240 610 97 48 93 47 46 22
탄수화물 적게
섭취한 그룹
1085 290 17 7 51 12 78 ·
※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의 양 단위는 g  

아침에 총 290kcal로 식사를 적게 한 그룹에서는 빵, 과일, 시리얼을 탄 우유

등의 음식으로 탄수화물 7g, 쇠고기와 달걀과 같은 식품으로 단백질 12g만을 섭취하도록

했다.

아침에 총 610kcal로 식사를 많이 한 그룹에서는 첫 번째 그룹과 동일한 음식들로

탄수화물 48g, 단백질 47g, 지방 22g의 양을 먹었다. 점심에는 395kcal, 저녁에는

235kcal로 아침보다 점심, 저녁을 적게 먹도록 한 것이다.

이 같은 연구결과는 15~18일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중인 ‘제90회 내분비학회

연차학술대회’에서 17일 발표됐다.

정은지 기자 jej@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