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9일 의료기기의날 첫 제정

의료기기인 단합 위해 '협회·조합·판매협' 등 참여

의료기기인의 교류와 화합을 위한 ‘의료기기의 날’이 제정된다.

이는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대한의료기기판매협회,

대한치과기재협회 등 의료기기 관련 단체들이 최초로 뜻을 모으고 식품의약품안전청

등 관련기관이 합의한데 따른 것.

그동안 의료기기 관련 단체들이 독자적·개별적으로 추진해 오다가 올해

초 의료기기 관련 단체장들이 의료기기의날 제정에 합의한 이후 식품의약품안전청의

후원으로 본격적인 의료기기의날 제정에 관한 추진위원회를 구성했다.

의료기기 관련 단체 연합체인 ‘의료기기단체연합’은 7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5월 29일을 ‘의료기기의 날’로 정해 매년 기념행사를 갖고 제1회 기념행사를 오는

29일(목) 오전 11시 JW 메리어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료기기의날’은 안전한 의료기기 공급에 대한 각 산업부문간 인식을 공유하고,

의료기기인의 교류와 화합을 통해 의료기기인으로서의 사명감과 자부심을 함양하기

위해 관련 단체의 합의로 제정됐다.

특히 5월 29일을 의료기기의날로 제정하게 된 것은 그동안 약사법에 의해 규율

받아왔던 의료기기 관련 산업이 2003년 5월 29일 의료기기법의 제정과 시행에 따라

약사법과는 독립된 영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된 것을 기념하는 뜻에서다.

행사는 의료기기단체연합에서 주최하고 보건복지가족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청,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치과의사협회, 대한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간호협회, 대한의용생체공학회,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화학시험연구원, 한국생활환경시험연구원,

한국전기전자시험연구원 등 유관기관 및 단체들이 후원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의료기기 관련 산업의 발전과 의료기기안전에 대한 신뢰확보를

위해 주최단체들의 의지와 소망을 담은 의료기기안전비전을 선포할 계획이다.

아울러 보고회를 통해 의료기기산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시간과 의료기기의

각 산업부문별 발전에 공이 큰 업체들을 발굴, 포상하는 시간도 함께 가지게 된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한 관계자는 “그동안 의료기기산업은 각 산업부문간 교류와

상호협력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하지만 이번 의료기기의 날 제정 및 기념행사를

통해 전 의료기기인이 단합하는 장이 마련됐다”고 평가했다.

식약청 관계자는 “산업부문간 교류가 활성화 되고 의료기기의 안전관리체계가

통합화 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의료기기산업 전체의 공동발전을

위해 상호신뢰와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산업전체의 공동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기사등록 : 2008-05-08 07:04

출처

데일리메디( www.dailymedi.com )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