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광우병 가이드라인 만든다

이르면 6, 7일 발표

대한의사협회(회장 주수호)는 최근 광우병 파동과 관련, 최종상 학술부회장을

책임자로 태스크포스 팀을 구성했다고 4일 밝혔다. 이 팀은 이번 광우병 파동과 쇠고기

식용과 관련한 각종 의혹을 규명한다.

최 부회장은 “일체의 정치적 논리나 정책적 이슈를 떠나 과학자의 시각에서 내

자녀에게 과연 미국산 쇠고기를 먹일 수 있는지부터 따지겠다”며 “이밖에 국민들의

건강을 위해 각종 의문사항을 과학적 논리에 입각해 풀겠다”고 말했다.

그는 “전문가들이 국내외의 각종 논문과 통계자료 등을 면밀히 따져 토론을 거쳐

가이드라인을 내놓을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최 부회장은 “시간이 길면 길수록 좋겠지만 국민들의 관심과 걱정이 큰 만큼

이르면 6, 7일 가이드라인을 발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경진 기자 nice2088@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