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관리 가정용 PC 출시

인텔·코디소프트·늑대와여우 컨소시엄, 혈압·혈당·체지방 관리

가정에서도 편리하게 혈압, 혈당, 체지방 등을 측정해 건강관리를 할 수 있는

PC가 세계 최초로 나온다.

글로벌 반도체 업체인 인텔코리아(대표 이희성), 의료기기 전문 벤처업체인 코디소프트(대표

서동식), PC전문 제조업체인 늑대와여우컴퓨터(대표 이종권)는 기자간담회를 통해

각 회사의 특성을 살려서 개발한 ‘퍼스널 헬스케어 pc’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세 회사는 이사업을 위해 컨소시엄을 구성, 각각 투자, 의료장비·PC프로그램·웹사이트

개발, PC 개발 및 마케팅의 역할을 담당한다.

출시되는 ‘퍼스날 헬스케어 PC’는 PC와 혈당, 혈압, 체지방, 체중계가 결합돼

있는 제품으로 PC 내 건강관리 프로그램이 설치돼 매일 가정에서 PC에 자신의 건강정보를

저장해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수면시간, 음주량, 흡연량, 식사량, 운동량을 매일 기입해 건강을 위한 매일의

정보를 기록해 그래프와 차트를 통해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고, 이러한 정보를 보면서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돼 있다.

아울러 건강관리를 위한 웹사이트(www.spomed.com)에 PC에서 측정, 기록한 정보를

등록하면 전문가의 보다 정확한 건강관리와 생활지침 등을 받을 수 있고, 사이트를

통해 가족 및 지인들과 건강정보를 공유할 수도 있어 먼 거리에 있는 가족이라도

관심을 가지고 건강상태를 항상 확인 가능하다.

현재 일부 노인시설에 무료 기증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향후 장년, 노년층의

건강 기록을 위해 가정, 노인시설, 약국, 보건소, 학교 등에 공급해 나갈 방침이다.

코디소프트 박승훈 박사는 “병원에서 전문가용으로 사용하던 의료기술과 건강관리

프로그램을 가정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라며 “추후 법적 제도가

준비되면 담당의사 또는 병원과의 원격진료도 가능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늑대와여우컴퓨터 이수연 이사는 “전국 700여개의 늑대와여우컴퓨터 대리점을

통해 일반 PC와 비교해도 손색없는 기능과 가격으로 소비자에게 선보일 예정”이라며

“학교, 공공단체를 대상으로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텔 고춘일 전무는 “인텔 본사는 지속적으로 U-헬스케어 사업에 많은 연구와

투자를 해왔다”며 “이번 제품을 통해 우리나라 국민건강 증진에 많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나타냈다.

이번 ‘퍼스널 헬스케어 PC’ 사업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개념으로 관련 업계에서는

향후 U-헬스 시장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기사등록 : 2008-01-29 12:05

출처:

데일리메디( www.dailymedi.com )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