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에 아프면 어떡해?

전문의 상담, 당직의료기관·당번약국 안내

추석 연휴기간에 몸이 심하게 아프면 어떻게 해야 할까?·

추석에는 대부분 병원이 문을 닫기 때문에 갑자기 아프거나 다치면 당황하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추석 연휴기간 중 급한 환자가 발생하면 당번의료기관과 당번약국을

안내하는 ‘1339(응급의료정보센터)’ ‘희망의 전화 129’를 운영한다.

몸이 아프면 1339 응급의료정보센터로 전화를 걸어 전문의에게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필요한 경우 가까운 당직의료기관이나 당번약국을 안내받을 수 있다. 응급환자는

119 구급대에 신속히 구급차를 요청해 적절한 의료기관으로 이송해 준다.

이에 따라 복지부는 비상진료대책으로 연휴기간 중 각 시군구별로 20% 이상의

당직의료기관과 당번약국을 지정해 순번제로 운영토록 했다.

1339 응급의료정보센터는 △서울권역응급의료센터-서울대병원 △부산권역응급의료센터-부산대병원

△대구권역응급의료센터-경북대병원 △인천․서해권역응급의료센터-중앙길병원 △광주권역응급의료센터-전남대병원

△대전권역응급의료센터-충남대병원 △경기남부권역응급의료센터-아주대병원 △경기북부권역응급의료센터-의정부성모병원

△강원영서권역 응급의료센터-원주기독병원 △강원영동권역응급의료센터-동인병원

△전북권역응급의료센터-전북대병원  △경남권역응급의료센터-마산삼성병원

등이다.

당직의료기관은 중앙응급의료센터(www.nemc.go.kr)에서,

당번약국은 홈페이지(www.pharm114.or.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권문수 기자 km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